Need-blind / Need-Award 입학심사 제도

미국 대학은 학교별로 입학심사 정책에 따라 재정보조 장학금 신청 여부가 합격에 불리할 수도 있고, 입학과 무관할 수도 있습니다.

Need-Blind 와 Need-Aware 입학심사 제도에 대한 이해가 필요합니다.

 

Need-blind 입학심사 제도

Need-Blind 입학심사 제도란 학생의 재정보조 장학금 신청 여부가 학생의 입학심사에 전혀 영향을 주지 않는 제도입니다.

이 제도를 채택한 대학의 경우, 입학 사정관들은 학생의 재정보조 장학금 신청 여부를 알수 없으며, 학생의 재정적 필요(Need)가 Blind 처리된 상태에서 입학 심사를 합니다.

– 학생의 재정 상태가 입학심사 평가에 반영되지 않음

– 입학 사정관들은 학생의 장학금 신청 여부를 알 수 없음

– 재정보조 장학금을 신청한 학생에게 어떠한 불이익도 주지 않음

미국 시민권 또는 영주권을 보유한 학생을 대상으로 Need-Blind 제도 시행을 선언한 학교는 무수히 많습니다.

US News 랭킹 기준으로 미국 종합대 50위권 학교들 중 약 40여개의 학교가 Need-Blind 제도를 시행하고 있습니다.

유학생에게도 Need-Blind를 시행하는 대표적인 학교로는 Princeton, MIT, Harvard, Yale, Georgetown, Amherst, SOKA 등이 있습니다.

 

Need-Aware 입학심사 제도

Need-Aware 입학심사 제도란 재정보조 장학금을 지급할 때 학생 가정의 ‘Needs’와 학생의 학업성취도를 함께 고려하는 제도 입니다.

즉, Need-Aware 입학심사 제도를 채택한 학교에 재정보조 장학금을 신청하게 되면, 신청하지 않은 학생들 보다 입학심사에서 상대적으로 불리합니다.

댓글

mood_bad
  • 아직 작성된 댓글이 없습니다.
  • 댓글